평택호를 향해 달리다가 문득 삽교호가 궁금해졌다.

 

 

올해 삽교를 가보긴 했었나?

 

 

물이 많이 빠져서 낚시도 잘 안된다는데...

 

 

 

중간에 진로를 변경해서 삽교호로 달렸다.

 

 

 

 

 

 

 

as27.jpg

석축 위까지 물이 차있어야 정상인데 뻘바닥이 보인다.

 

물 찼을때 저기서 낚시하면 개꽝이라고 기억해뒀다.

 

근데 기억만 해 둔거지 가서 꽝을 안치겠다는건 아닐거다. ㅋ

 

 

 

 

 

as25.jpg

 

as26.jpg

삽교호 수심 측정소.

 

내 기억엔 수심측정 숫자판이 저렇게 깨끗하지 않았는데 이번에 수위가 바닥이 난김에 새로 설치한듯 싶다.

 

 

 

오늘 삽교호에서의 낚시는 끝일세~

부지런히 평택호로 넘어감세~

 

 

하고 뒤돌아 나가는데 전에 못보던 포토존이 만들어졌다?

 

 

 

 

 

as01.jpg

우리 집사람이 이런데를 그냥 지나치면 내가 성을 간다.

 

 

 

as12.jpg

신랑아~ 사진 찍어라 오늘 낚시 때려치고 사진이나 찍자~~

 

네... ㅠㅠ

 

 

 

 

as11.jpg

이짝 배경으로도 좀 찍고...

 

네~~

 

 

 

 

 

as13.jpg

저짝 배경으로도 찍어라.

 

네~~~

 

 

 

 

as21.jpg

들판이 전봇대와 어울려서 너무너무 멋지지 않나?

 

네? 뭐가요?

 

그래... 내가 신랑한테 뭘 바라겠누...

 

ㅠㅠㅠ

 

 

 

 

as19.jpg

찍어라~~

 

네...

 

 

 

 

as20.jpg

삼각대 설치해서 같이 찍자~~

 

네~~~~ 감사하무니다. ^^

 

 

 

 

 

 

as10.jpg

 

조과?

 

 

 

 

as16.jpg

 

 

 

 

이날 삽교호 조과가 쨘 했었는데 이상하게 조행기를 올리기가 귀찮네.

 

 

겨울에 조한기 용으로 써먹을까부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