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G_2749.JPG

 

 

할배가 괴롭힌다고 권투를 배우고 있나본데...

 

나두 권투를 배워서 손주의 도전을 흔쾌히 받아 주고싶다. 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