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전에 토종배스 게시판에 올려 놓았던 글인데 올 봄에도 역시나 패턴이 어디가겠냐는 생각으로 재탕을 해서 올려 놓습니다.
필요하신 분은 읽어 보세요.
------------------------------------
 거창하게 패턴이라고 하니까 뭔 귀신이 씨나락을 까는 소린가 할랑가도 모르겠습니다만 겨울동안 올려드렸던 이론의 연장선상에서 몇자 끄적거려 볼랍니다.

겨울철 동안 표층에 얼음이 얼었던 낚시터는 해빙기가 되면 배스가 따땃한 곳으로 몰려 갑니다.
이것은 배스의 생체구조가 그렇게 되어 있기 때문에 어쩔수 없는 움직임이죠.
이른 봄에는 이것을 간파하는게 가장 핵심입니다.

예전에 해빙이 일어나고 나서 얼마지나지 않아 평택호의 수온을 측정해 보았는데 상류와 중류의 수온차가 약 2℃ 정도가 났습니다.
같은날 본류(중류)는 약 6℃ 상류는 약 8℃ 정도 되었지요.
물론 중류에서는 배스의 씨알도 구경하지 못했습니다. 전부 상류에서 나왔지요.
해빙기부터 이른 봄까지 3번을 가서 상황을 살펴 보았는데 그때까지 중류지역에는 배스가 나오질 않고 있었습니다.

초봄에는 0.5℃의 위력이 정확하게 나타난다는 이론이 실제로 증명되는 거죠.
이 부분을 이해하고 싶으신 분은 배스클래스 동영상교육 중 '봄'부분을 다시한번 봐 주시기 바랍니다.
그럼 상류지역은 수온이 다 같냐?
아니죠.
포인트에 따라 다르죠.
그럼 어느 부분의 수온이 가장 높냐?
그거야 햇볕을 가장 많이 받는 장애물등이 널려진 얕은 곳이 겠죠.
설마 깊은곳의 수온이 빨리 오를 것이라고 생각하는 분은 안계시겠죠?

다시한번 정리를 해봅시다.
1. 낚시터는 넓다.
2. 거기에 배스가 있다.
3. 지금 배스는 어디에 있을까?
4. 혹시 잠자고 있는건 아닐까? 설마 깬놈들도 있겠지.
5. 그럼 잠자고 있는 배스는 계속 자라고 놔두고 잠에서 깨어난 배스를 노려 보자.
6. 배스는 수온이 15~25℃일때를 가장 좋아한다. 사람하고 비슷하다.
7. 추운날 잠에서 깨면 따땃한 곳을 찾는다. 어쩜 나랑 똑같다.
8. 그럼 나같으면 어디로 갈까? 오데가 따땃하지?
9. 양지바르고, 바람을 막아주며, 일단 유사시 도망칠수 있는 깊은 곳이 바로 근처에 있는 조용한 곳이면 금상첨화일테죠.
10. 아마 물속보다는 물바깥에 나와있는 바위등이 햇볕을 많이 받아 가장 따땃할 겁니다.
11. 그럼 배스가 물 바깥으로 나와서 드러누워 있느냐?
12. 간이 배 바깥으로 나오지 않는 이상 그럴순 없죠. 거시기 아그들한테 걸리면 바로 아웃이라는걸 잘 알기땜시 절때로 물 바깥으로 안나오죠.  똑똑한 배스들...
13. 그럼 어디에 있을까~~~요?
14. 바로 연안에 붙어 있겠죠. 햇볕을 많이 받는 돌맹이가 물속으로 이어져 들어간 곳, 이와 유사한 장애물이 물속으로 이어져 들어간곳, 또는 칙칙한 것들이 어우러져 있는곳.
15. 그럼 아무 연안에나 다 붙어 있냐?
16. 따땃한 곳에 먹을것까지 있다면 금상첨화겠죠.
17. 등따숩고 배부르게 널부러지고 싶는건 우리나 배스나죠.
18. 그럼 먹잇감이 근처에 배회를 하고 있는 곳이면 거기가 대박이겠죠. 이야~~ 이제서야 대박이 나오네요.
19. 이른 봄철에는 사람들이 배스를 깊은 곳으로 쫒아 버려도 결국 배스는 또다시 얕은곳을 노립니다.
20. 먹이감들도 얕은곳을 배회할테고, 배스들 또한 년중 행사인 산란을 위해 자리를 봐둬야 하거든요.
21. 배스는 가능하다면 수심 10cm에 산란을 하고 싶어 합니다.
22. 그게 불가능하니까 아니지 거기까지 나왔다간 거시기들한테 걸려서 불구의 객이 될 우려가 있으니까 차마 못나오는거죠.
23.그래서 지금 우리의 배스는 최대한 얕은 곳(깊은 곳과 이어지는 곳), 따땃한 곳, 먹이감이 드글드글 한곳을 집중적으로 노립니다.
24. 지금은 50m장타를 때릴 필요가 없습니다. 넉넉잡아 15m면 스트라익 존을 넘어갑니다.
25. 아무거나 다 잘 먹을것이라고 생각해서 아무 루어나 집어 넣지 마세요.
26. 배스도 가리는 음식이 있을 겁니다.
27. 배스가 가장 좋아하는 음식은 태어나서 자란 곳에 따라 천차만별이니 이것저것 써가면서 그 범위를 좁혀 가야겠지요. 그러다가 범위가 좁혀지면 그걸로 봄철 내내 승부하는 겁니다.

어떤 이들은 어디가서 무슨 루어로 하면 좋겠냐고 합니다.
배스낚시 30년을 해도 정답이 없습니다.
위에 설명한 패턴을 필드에서 맞춰나가면서 자기것으로 만들면 그게 평생의 자산으로 남는 겁니다.
누가 어디서 어떤루어로 떼배스를 잡았다고 해서 그곳에서 똑같이 잡을수는 없습니다.

항상 가볍고 즐거운 마음으로 유쾌하고 상쾌한 낚시를 하셔야 합니다.
무거운 낚시는 정신건강에 해롭습니다.

화이팅 !!